인천시, 해양경찰청과「2020 국제해양·안전대전」개최

- 11월 11일~ 13일까지, 송도컨벤시아에서 개최 -

[스테이지뉴스]김주현PD | 기사입력 2020/11/03 [10:17]

▲ 인천시, 해양경찰청과「2020 국제해양·안전대전」개최     ©인천시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와 해양경찰청(청장 김홍희)이 공동 주최하고,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와 리드케이훼어스가 공동 주관하는

 

「2020 국제해양·안전대전」이 11월 11일부터 13일까지 송도컨벤시아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올해 5회를 맞는‘국제해양·안전대전’은 지난해 인천 최초로 UFI 국제전시협회 인증을 획득하고 올해는 산업통상자원부 <2020 국내전시회 개최지원사업> 대상 전시회로 선정되는 등 인천을대표하는 글로벌 산업 전시회로, 당초 6월 개최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지속 확산으로 인해 11월 11일로 개최가 연기됐다.

 

이번전시회는 코로나19 재 확산 등의 상황을 고려해 대면전시회의규모를 축소하되, 비대면 전시회를 동시 개최하는 하이브리드 형태로운영되며, 이를 통해 참가 기업의 안전하고 내실 있는 전시 사업을지원할 계획이다.

 

대면 전시회에는 kt sat, stx엔진 등 약 80여개 이상의 기업이 참가하고,해안 감시 레이더, 해상용 위성안테나 등의 항해·통신 장비관을 비롯하여 특수장비관, 조선관 등 다양한 전시 품목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비대면 전시회는 11월 11일부터 연말까지 전시회 홈페이지 내‘온라인 전시관’에서 운영되며 참가 기업의 소개 및 주요제품 등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국내 해양·안전·조선 기업의 판로개척 및 수출 경쟁력 강화를위해 한국조선기자재공업협동조합과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방산물자교역지원센터 주최로 해외 수출상담회도 화상으로 진행된다. 기관별특성에 따라 방산, 해양, 조선 등 주력 분야를 나눠 상담회를 운영하여 국내기업의 해외 진출 가능성을 높이고 사후관리를 통해 기업의해외 진출 시 애로사항 해결 및 계약 성사를 지원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부대행사로 해경, 해군, 대형 조선소 등 공공기관과 대기업 구매 담당자를 초청하는 구매상담회는 전회보다 확대하여 코로나19로 어려워진 국내 중소기업의 내수 진작과 대체 판로개척에기여할 계획이며, 해양경찰청 주최“차세대함정발전컨퍼런스(11.12~13)”를 포함, 매년 부산에서만 개최되다가 올해 인천에서도최초로 개최되는 국내 최대의 해양 학술회의인 “코마린컨퍼런스(11.12)” 등 약 10여 개의 다양한 학술회의 및 학회 행사들도 개최되어 업계 관계자들 간 다양한 정보 교류의 장이 마련될 예정이다.

 

김범수 시 마이스산업과장은 “ 안전한 전시회를 위해 방역을 최우선으로 철저히 준비하여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국내 해양, 안전및 조선 산업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기타 자세한 문의사항은 전시회 사무국(인천관광공사☎032-210-1054) 또는 전시회 홈페이지(www.koreaoceanexpo.com)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유튜브가이드 <스테이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정부/지역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