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공촌 주요 급수권역 162개 학교 수돗물 수질검사

- 11월 9일 ~ 27일까지 시민평가단과 함께 진행 -

[스테이지뉴스]김주현PD | 기사입력 2020/11/06 [09:34]

▲ 미생물 검사     ©인천시

 

인천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본부장 박영길)가 오는 11월 9일부터 27일까지 수돗물 신뢰회복 프로세스의 일환으로 공촌정수장의 급수권역에있는 162개 학교에 대한 수돗물 수질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수질검사는 검사방법의 신뢰성을 제고하여 수돗물의 안전성에 대한 시민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2인 1조로 구성된 시민평가단이시료를 직접 채수하여 먹는 물 수질검사기관인“맑은물연구소”에 수질검사를 의뢰하는 방식으로 시행된다.

 

맑은물연구소에서는 검사 의뢰된 수돗물에 대해 시각, 맛, 냄새 등 심미적 영향과 배관오염 및 노후 정도를 알 수 있는 탁도, 잔류염소,pH, 철, 아연 등 총 7개 항목을 검사하고, 지역별 대표성을 갖는 총 18개학교에 대해서는 먹는 물 수질검사 61개 전 항목에 대해 검사를 실시한다.

 

수질검사 기준 부적합 시에는 다시 한번 채수 후 재검사와 함께 현장조사를 통해 문제점을 찾아 신속하게 안전조치를 시행할 예정이며, 또한 먹는 물 수질검사 기준에 적합하더라도 향후 수질문제 발생이 우려되는 학교에 대해서는“수질안전부, 맑은물연구소, 관할 수도사업소”에서 합동으로 현장조사 및 수도꼭지 수질 전수검사, 수돗물 유입ㆍ유출 수질 비교 검사와 배관내시경 등을 실시하여 문제점 진단과 안전 조치도 같이 시행할 예정이다.

 

박영길 인천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그동안 건강한 우리집 수돗물공급을 위해 추진한 가정집 중심의 인천형 워터케어 및 비대면 수질검사를 학교 등 공공기관과 다중이용시설로 확대하여 인천시 어디서나모두가 안심하고 마시고 사용하는 수돗물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유튜브가이드 <스테이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정부/지역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