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24, 2020 여성 에세이 분야 트렌드 변화 발표

PDjason | 기사입력 2020/12/10 [17:32]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가 2010년과 2020년의 여성 에세이 분야 도서 판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2020년 출간 종 수는 76권으로 2010년 대비 117.1% 증가했으며, 판매량도 10년 전 대비 134.7%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2020년 여성 에세이 분야 베스트셀러 20위에는 ‘배움의 발견’, ‘이상하고 자유로운 할머니가 되고 싶어’,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 ‘습관의 말들’, ‘나답게 살고 있냐고 마흔이 물었다’ 등 여성의 고정적인 역할에서 벗어나 주체적인 한 어른으로 성장하는 이야기에 초점을 맞춘 도서들이 다수 이름을 올렸다.

이와 함께 결혼이라는 제도를 벗어나 새로운 형태의 가족을 이룬 여성들의 삶을 다룬 ‘여자 둘이 살고 있습니다’, 할머니의 인생 2막 도전기를 조명한 ‘진짜 멋진 할머니가 되어버렸지 뭐야’, ‘할매들은 시방’ 등 시대의 흐름에 따라 변화된 여성들의 삶의 모습을 담은 도서들도 사랑을 받았다.

이 밖에도 ‘근육이 튼튼한 여자가 되고 싶어’, ‘마녀체력’, ‘아무튼, 산’, ‘우아하고 호쾌한 여자 축구’ 등 강한 사람으로 성장하기 위해 몸과 마음의 근육 단련을 강조한 도서와 ‘나는 내 파이를 구할 뿐 인류를 구하러 온 게 아니라고’, ‘자기만의 방’, ‘전쟁은 여자의 얼굴을 하지 않았다’ 등 여성들이 함께 이뤄낸 위대한 성과를 조명하고, 연대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도서들도 주목을 받았다.

반면 2010년의 경우 ‘그건, 사랑이었네’, ‘나나의 네버엔딩 스토리’, ‘속상해 하지 마세요’ 등 커리어적으로 성공한 여성들이 전하는 조언을 담은 도서, ‘아줌마도 아프다’, ‘결혼파업, 30대 여자들이 결혼하지 않는 이유’, ‘굼벵이 주부’ 등 성별 불평등과 결혼 및 육아 등 여성의 고정적 성 역할에 대한 고민과 조언을 다룬 도서들이 주를 이뤘다.

여성 에세이 도서 구매자 성연령 분석 결과 10년 전에는 20대(30.6%)와 30대(36.0%)가 여성 에세이 분야 도서의 주요 구매자였던 반면 2020년의 경우 30대(32.4%)와 40대(35.3%) 독자 비중이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구매자 성비 역시 변화해 2010년 남녀 3 대 7 비율에서 2020년 2 대 8 비율로 여성 독자 비중이 약 10%가량 높아졌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유튜브가이드 <스테이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