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파이터’ 23일(오늘) 첫방, 트로트 기획사 대결…불꽃 튀는 캐스팅 전쟁 ‘관전 포인트’

[스테이지뉴스]김주현PD | 기사입력 2020/12/23 [11:58]

 

‘트롯파이터’에서 두 트로트 기획사의 불꽃 튀는 대결이 펼쳐진다.

 

MBN ‘트롯파이터’가 드디어 23일(오늘) 밤 11시 첫 방송된다. ‘트롯파이터’는 김창열과 박세욱이 각각 ‘짬뽕레코드’, ‘완판기획’을 설립해 매주 새로운 가수, 배우, 아이돌, 개그맨, 스포츠 선수 등을 영입해 뽕끼 넘치는 '트로트 배틀'을 펼치는 프로그램. 이번 겨울을 뜨겁게 달굴 ‘트롯파이터’의 첫 방송에 앞서 관전 포인트를 짚어봤다.

 

◆ 최고 시청률 18.1% MBN ‘보이스트롯’ 화제의 출연진들, ‘트롯파이터’로 다시 뭉쳤다

 

MBN 시청률의 새 역사를 쓰며 화제를 모았던 ‘보이스트롯’ 멤버들이 기획사를 차려 ‘트롯파이터’로 새롭게 돌아온다. ‘가요계 악동’ 김창열이 대표로 있는 ‘짬뽕레코드’에는 손헌수, 조문근, 김현민, 황민우, 이만기, 선율이, ‘보이스트롯’ 우승자 박세욱이 설립한 ‘완판기획’에는 백봉기, 슬리피, 박광현, 박상우, 문희경, 성리가 합류했다. 랩과 트롯이 만난 ‘랩 트롯’은 물론, 화려한 ‘퍼포먼스 무대’와 희로애락이 담긴 ‘극무대’ 등 각자의 개성을 살린 무대들이 차별화된 볼거리를 선사할 것이다.

 

◆ 배우, 가수, 예능인 등 초특급 게스트들 출격, 반전 실력 大 공개

 

두 기획사는 캐스팅 전쟁을 선포하며 매주 새로운 ‘트로트 스타’들을 영입한다. 장장 12시간 동안 직접 수소문해 캐스팅 디렉터의 노래로 설득해온 ‘트로트 스타’는 물론, 온갖 구애 작전을 펼쳐 삼고초려 끝에 모셔온 스타, 의외의 뽕필을 장전한 국민 배우까지. 팀의 승리를 위해 벌인 캐스팅 전쟁이 노래 대결만큼 흥미진진하게 펼쳐진다. 캐스팅 디렉터 손헌수는 타방송 대기실에서 미니 트로트 오디션까지 열며 남다른 열정을 보였다는 후문. 매주 어떤 스타가 깜짝 등장할지 기대하는 재미가 ‘트롯파이터’ 본방 사수를 이끌 것이다.

 

◆ 세계 최초! 알파고를 능가할(?) 최첨단 인뽕 지능 A.I 심사위원 ‘뽕파고’ 등장

 

방송 최초로 도입된 최첨단 인뽕 지능 심사위원 뽕파고는 ‘트롯파이터’의 신스틸러로 활약할 예정이다. 그 어떤 톱스타도 피해 갈 수 없는 뽕파고의 거침없는 입담과 냉정한 평가가 시작된다. 이에 ‘트롯파이터’ 출연자들은 뽕파고의 환심을 사기 위해 미남계는 물론, 칭찬과 매력발산 등을 총동원하며 고득점 획득에 나선다. MC 김용만과 출연자들은 “‘뽕파고’가 사람을 들었다 놨다 한다”고 혀를 내둘렀다는 후문. 최초의 A.I 심사위원 뽕파고의 활약이 더 궁금해질 수밖에 없다.

 

한편, ‘트롯파이터’는 12월 23일 수요일 밤 11시 MBN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MBN ‘트롯파이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유튜브가이드 <스테이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엔터/플러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