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지프스' 조승우, 비행기 사고로 마주하게 될 진실은 무엇?

[스테이지뉴스]강대철기자 | 기사입력 2021/02/15 [12:41]

 

JTBC ‘시지프스’ 조승우가 비행기 사고로 인해 마주하게 될 진실을 무엇일까.

 

JTBC 10주년 특별드라마 ‘시지프스: the myth’(극본 이제인 전찬호, 연출 진혁, 제작 드라마하우스 스튜디오, JTBC스튜디오, 이하 ‘시지프스’)는 우리 세상에 정체를 숨기고 살아가는 존재를 밝혀내려는 천재공학자 한태술(조승우)과 그를 위해 멀고도 위험한 길을 거슬러 온 구원자 강서해(박신혜)의 여정을 그린 판타지 미스터리 드라마다. 독창적인 세계관을 펼치며 2021년 상반기 꼭 봐야 할 최고의 기대작으로 주목 받고 있다. 그 가운데 ‘시지프스’ 측이 첫 회부터 미친 몰입도를 예고하는 조승우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퀀텀앤타임’ 회장이자 천재공학자로서 평탄한 삶을 보내던 태술은 예기치 못한 사고를 맞닥트리며 돌풍의 핵 속으로 들어가게 된다. 그 장대한 시작은 바로 비행기 추락 사고. 지난 10일 공개된 1회 예고 영상(https://tv.naver.com/v/18427618)에서도 추락 당시 긴박했던 태술의 순간을 설명하고 있다. 사정없이 흔들리는 기체로 인해 몸도 제대로 가누지 못하고 있는 그를 보니 첫 회부터 눈을 뗄 수 없는 미친 전개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긴박한 호흡으로 몰입도를 올리는 이 사고는 못 고치는 것 없는 엔지니어 태술이 기지를 발휘하며 일단락 된 듯 했다. 하지만 이 비행기 사고는 태술을 의외의 곳으로 이끌게 된다고. 바로 오늘(15일) 공개된 이미지 속 태술이 갈대밭에 서 있는 이유다. 한 손에는 깃발을 들고 화면에 집중한 채 깊은 생각에 잠긴 그는 무언가를 찾고 있는 듯 보인다. 이렇게나 몰두한 그가 찾고 있는 것은 과연 무엇일까. 하고 싶은 것은 다 하고 사는 이기적인 천재, 한태술의 인생을 180도 바꿔놓을 충격적인 진실은 무엇인지 호기심이 극에 달한다.

 

제작진은 “한태술은 예기치 못한 비행기 사고를 통해 충격적인 진실과 마주하게 된다”며 “이는 한태술이 ‘시지프스 운명’에 발을 들여 놓게 될 중요한 첫 사건이기도 하다. 첫 방송부터 한태술에게 휘몰아치는 사건들에 단 1초도 눈을 떼지 말고 주목해달라”고 전해 이틀 앞으로 다가온 ‘시지프스’의 첫 방송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시지프스’는 ‘푸른 바다의 전설’, ‘닥터 이방인’, ‘주군의 태양’ 등 최고의 연출로 흥행불패 신화를 쓰고 있는 진혁 감독과 이제인, 전찬호 부부 작가가 의기투합해 이미 방송가 안팎의 주목을 받은 작품이다. 이제껏 볼 수 없었던 혁신적인 비주얼과 시공을 넘나드는 탄탄한 구성과 스토리로 장르물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예정이다. JTBC수목드라마로 오는 2월 17일 수요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드라마하우스 스튜디오, JTBC스튜디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유튜브가이드 <스테이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