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신우X김정영, ‘달이 뜨는 강’ 첫 방송 본방사수 독려

[스테이지뉴스]강대철기자 | 기사입력 2021/02/15 [12:32]

 

 

안신우와 김정영이 ‘달이 뜨는 강’ 첫 방송의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안신우와 김정영의 소속사 에스더블유엠피는 오늘 15일 첫 방송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극본 한지훈/연출 윤상호) 속 인물로 변신한 안신우와 김정영의 본방 사수 독려 대본 인증샷을 공개해 눈길을 모았다.

 

'달이 뜨는 강'은 고구려가 삶의 전부였던 공주 평강(김소현 분)과 사랑을 역사로 만든 장군 온달(지수 분)의 운명에 굴하지 않은 순애보를 그린 퓨전 사극 로맨스로, 모두가 알고 있는 고구려 설화 속 평강과 온달의 이야기를 재탄생 시킨 드라마다.

 

공개된 사진 속 안신우와 김정영은 ‘달이 뜨는 강’ 대본 인증샷으로 본방사수를 독려하고 있다. 리얼한 분장으로 고구려 속 인물 김평지와 공손부인으로 완벽 변신한 채 캐릭터에 녹아 든 두 사람은 특유의 온화한 미소로 화면을 바라보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극 중 안신우는 평원왕(김법래 분)의 친구이자 고구려의 신하인 김평지로 분한다. 정치적 노련함을 지녔지만 속을 알 수 없는 모습으로 극에 미스터리를 더할 예정이라고. 김정영은 평강공주(김소현 분)의 유모인 공손 부인으로 변신을 시도한다. 평강이 살아서 돌아온 후, 평강의 그림자가 되어 움직이는 충성스러운 인물로 힘을 보탤 예정이다.

 

탄탄한 연기력과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기반으로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를 굳혀 온 안신우와 김정영이 ‘달이 뜨는 강’에 합류함에 따라 기대를 한층 높이고 있다. 맡은 배역마다 빛나는 존재감을 드러냈던 안신우와 김정영이 ‘달이 뜨는 강’에서는 어떤 모습으로 활약을 펼칠 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은 15일 오늘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에스더블유엠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유튜브가이드 <스테이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